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6-18 오후 09:24:5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종합
“누가 누굴 단죄해” 특별윤리위 논란
예천군의회 특별위원회 의원
이번 사태 직간접적 연관돼
김성용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10일(목) 21:17

↑↑ 예천군의회 의장단이 사과를 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종철 부의장, 이형식 의장.
ⓒ 대구광역일보
예천군의회가 국외연수 중 가이드를 폭행한 박종철 의원을 제명시키기 위해 ‘특별윤리위원회’를 구성한다는 소식이 알려지자 지역의 반발이 거세다.
10일 예천군의회 등에 따르면 이형식 군의장은 전날 기자회견을 통해 “예천군의회 윤리특별위원회를 개최해 사건 당사자인 박종철 의원을 제명 조치하겠다”고 말했다.
군의장이 이날 지역 모처에서 의원들과 접촉을 갖고 의견을 조율한 결과 내린 조치로 알려졌다.
예천군의회 조례에 의하면 특별윤리위는 의장을 포함한 8명 이내로 구성하도록 했다.
군의회는 사태의 심각성을 인식해 5~6명 선에서 특별윤리위를 구성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주민들은 특별윤리위에 대해 “누가 누굴 단죄하느냐”며 곱지 않은 시선이다. 위원회에 참여할 의원들 모두 이번 사태에 직·간접적으로 연관돼 있기 때문이다.
논란의 중심에 선 박 의원(당시 부의장)은 가이드를 폭행해 얼굴에 전치 3주의 상처를 입혔다.
폭행 당시 버스 안에는 군의장과 동료의원이 있었지만 폭행하는 박 의원을 제지하지 않은 채 수수방관했다.
권도식 의원은 가이드에게 ‘여성접대부가 있는 술집으로 데려다 달라’고 요구한 것으로 드러나 비난의 대상이 됐다.
의원들은 또 숙박하는 호텔에서 술판을 벌이며 큰소리로 소란을 피워 일본 투숙객의 항의를 받기도 했다.
한 주민은 “이번 해외연수에서 보여준 의원들의 행위는 도진개진이다”라며 “과연 특별윤리위원회에 들어갈 만큼 이번 해외연수에서 깨끗한 의원이 있겠느냐”고 반문했다.

김성용·이주현 기자

김성용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청년농업인예천군4-H회 공동과제활..
대구서 14~16일 수제맥주 축제 열린..
구미시정신건강복지센터 생명사랑 ..
대구엑스코 사장, 보수 올리려다 공..
칠곡군의회 제256회 정례회 제2차 ..
영천시, 팔공산 둘레길 조성 박차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9년 6월19..
대구 10m CCTV 거치대 남성 고공시..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9년 6월18..
장경식 도의장, 국회에 ‘포항지진..
최신뉴스
안동서 유치원 강사, 결핵 확정 판..  
지방 공공기관들, 지역경제 활성화..  
주식사기 ‘청년 버핏’ 징역 10년..  
대구 북구문화재단 노조 전면파업..  
배후수요 풍부한 ‘e편한세상 두류..  
가스公, 중소기업 말레이시아 판로..  
한국, 노르웨이에 패배…여자월드..  
여름철 전기료 누진구간 확대  
KIA 타이거즈, 이범호 은퇴  
경주 동궁원서 블루베리 열매따기 ..  
남자 사브르·여자 에페 대표..  
울진FS, ‘평창 평화도시 청소년 ..  
한국, 카타르월드컵 2차예선 1번 ..  
포항 해수욕장 개장 준비 완료  
U20 대표팀 10억 받는다…정몽규 ..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