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18 오후 09:02:1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종합
포항시, 중국 청산강철 국내 투자유치 반대
지역 경제계·노동계 등 6개 단체
국내 냉연시장 현실 고려해서
경제파급 고려 전면 철회해야
강동진 기자 / 입력 : 2019년 06월 10일(월) 20:36

↑↑ 포항시와 포항상공회의소, 포스코노동조합 등은 10일 오전 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중국 청산강철 부산 냉연공장 투자와 관련 “전면 재검토를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 대구광역일보
지난달 27일 중국의 대형 철강업체(세계 1위)인 청산강철이 부산시 미음공단 외국인투자지역에 냉연공장 설립 투자의향서를 제출한 것과 관련해 10일 포항시청 브리핑룸에서 포항시와 지역 경제계대표, 지역노동계 대표가 국내 냉연업계의 고사와 국내 동종업계 가동중단에 따른 관련업계 대규모 실직 등을 이유로 부산시의 청산강철 국내투자유치 반대 공동 성명을 발표했다.
청산강철은 세계 1위의 스테인리스스틸(STS) 원자재 제조사로서 국내 기업인 길산스틸과 1억2000만달러 규모의 공동투자(5:5)로 부산시에 합작법인을 설립하고 연간 60만톤 생산이 가능한 대규모 냉연 공장을 부산에 건설한다는 계획이다.
포항시에 따르면 현재도 중국 등 저가 수입산 냉연강판의 지속적 유입으로 국내수요의 40%를 수입산이 잠식한 상황이며 국내 업체가 대응 불가능한 가격으로 공급하는 중국, 인니산의 공급과잉으로 60%대의 낮은 가동률을 기록하고 있다.
국내 냉연강판 시장에 연간 1000만톤 규모의 스테인리스 조강 및 열연강판 생산능력을 보유하고 원료광산에서 냉연설비까지 일관 생산라인을 구축하고 있는 청산강철의 국내진출 시 저가열연사용과 부산시 세제혜택을 무기로 냉연제품을 대량 판매할 경우, 전체 국내 수요를 잠식함으로써 신규투자유치에 따른 고용창출(500명)보다는 국내 동종업계(5000명)가동 중단에 따른 대규모 실직 등으로 인해 국가 경제 전체에 악영향을 끼쳐 득보다는 실이 많을 것이다.
이번 투자유치는 개별 지역의 외자유치 실적보다는 모든 산업과의 연관 효과가 가장 큰 기간산업인 철강업에 대한 국가차원의 종합적 고려가 우선 돼야 할 것이라며 이번 부산시의 청산강철 투자에 대한 긍정적인 검토는 즉각 중단돼야 하며 국가경제차원의 국익을 우선 고려해야 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번 청산강철 부산 투자는 최근 미?중 무역분쟁에 따른 수출판로 확보를 위한 것으로 청산강철의 냉연제품이 한국산으로 둔갑해 수출될 시 한국은 우회 수출처라는 비난을 피할 수 없게 됨은 물론, 국내 수출 쿼터 소모 및 미국 무역 제재(AD, SG)의 빌미를 제공할 것을 우려하고 있다.
이에 지난달 30일과 이달 3일 한국철강협회와 포스코 노동조합에서 부산공장 설립 반대성명을 발표한 데 이어 4일 창원상의의 투자유치 철회 건의서 제출과 전국금속노조 조합원 100여명이 부산시청 앞 광장에서 반대 집회를 여는 등 각종 단체에서 부산시의 청산강철 유치 철회를 촉구하고 있다.
이날 포항시 및 포항상공회의소, 포항철강산업단지관리공단, 경북동부경영자협회, 한노총 포항지역지부, 전국금속노동조합연맹 포항지역본부, 포스코노동조합 등 지역경제계와 지역노동계에서는 부산시의 중국 청산강철 국내투자유치 반대 입장문을 공동 발표하고 이번 부산시의 투자 유치 검토 백지화를 강력히 요구하면서 지역외자유치보다는 철강업이 다른 산업에 미치는 효과가 큰 국가 기간산업인 만큼 중앙정부에서 앞장서서 중재해 줄 것을 강력하게 촉구했다.

강동진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안동대 갑질 교수 처벌하라”
도홍진 사회복무요원, 응급조치로 ..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9년 7월16..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9년 7월17..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9년 7월15..
‘월배 삼정그린코아 카운티’ 견본..
대마는 미래의 고부가가치 신성장동..
文의장 “계류법안 1만5천건…잠자..
추경 5천억 달성… 성주 지역발전 ..
울릉군보건의료원, 청소년 흡연Z..
최신뉴스
경북대, 대한민국학술원 우수학술..  
영남대 ‘농업 생산성 향상 태양광..  
한여름 밤 도심 속 ‘2019 그라시..  
강은희 號, 모든 아이가 성공하는 ..  
티웨이, “여름휴가 배달 왔습니다..  
‘월성 삼정그린코아 포레스트’ 2..  
포항시, 촉발지진 위험 지하수로 ..  
대구농협, 달성군 마비정벽화마을..  
가스公, 지역 어르신 일자리 창출..  
이희진 영덕군수, “인구유출 방지..  
올해 성장률 2009년 이후 최저로 ..  
경주시, ‘2019년 문무대왕 해양포..  
청도군지역사회보장협, 썸머키트 6..  
경북 5~6월 서리·우박 피해액..  
허위 전표로 홀인원 축하보험금 가..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