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0-25 오후 09:43:1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종합
“대구·경북, 가축분뇨시설 수박 겉핥기식 관리”
대구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
조여은 기자 / 입력 : 2020년 09월 14일(월) 21:02

↑↑ 사진 상단은 퇴비화시설 내부에 보관중인 가축 분뇨가 벽면을 통해 외부로 유출된 모습. 하단은 사업장 일반폐기물인 폐합성수지류를 불법으로 쌓아둔 모습
ⓒ 대구광역일보
대구 안실련이 대구시와 경북도가 최근 실시한 가축분뇨시설에 대한 합동 특별점검은 수박 겉핥기식 부실 관리였다고 주장했다.
14일 대구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대구 안실련)에 따르면 대구시와 경북도는 대구지방환경청과 시·군·구 합동 점검반을 편성, 가축분뇨 관련 시설에 대한 특별점검을 시행하지만 대상 시설 수가 너무 적어 수박 겉핥기식 안전점검으로 관리가 소홀하다고 주장했다.
지역 내 가축 시설은 경북 2만4109곳, 대구 654곳이지만 매년 가축 분뇨시설 특별점검 대상 시설 수는 경북 매회 평균 144곳(0.6%), 대구 81곳(12%) 등을 선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북은 상대적으로 낙동강 상류 식수 오염원으로 관리가 매우 중요하지만, 점검 대상 시설 수가 적어 관리가 미흡하다고 지적했다.
위반율은 경북은 99건으로 평균 14.3%, 대구는 8건 적발로 평균 3.5%로 집계됐다.
경북의 행정조치 내역은 최근 3년 동안 사법기관 고발조치 19건, 방류수 수질 기준 위반, 배출처리시설 관리기준 위반 등 개선명령 43건, 시정지시 16건, 기타 7건 등이며 대구의 경우 최근 4년 동안 사법기관 고발조치 4건, 개선명령 4건, 시정지시 3건 등이다.
대구 안실련은 지난 2018년부터 2020년 상반기까지 경북도와 대구시가 가축분뇨시설에 대한 관계기관 합동 특별점검 결과에 대해 조사·확인했다.
대구 안실련 관계자는 “단속의 사각지대에 있는 가축분뇨시설 전체에 대한 전수 실태조사 요구와 함께 가축 농가 사육업자들의 환경 인식 개선 교육을 마련해야 한다”며 강력한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조여은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변정욱, 생애 첫 장편소설 ‘8월의 ..
‘수성센트럴화성파크드림’ 견본주..
포항시 ‘국가정원 조성사업’ 본격..
뇌물 혐의 김영만 군위군수 재판 마..
안동시, 가을철 농촌일손돕기 적극 ..
경북도, 가을철 발열성 진드기 매개..
포항시·산업부, 포항지열발전 ..
대구서 독감 백신 맞은 70대 사망…..
道, 태풍 등으로 피해발생 벼 오늘..
최신뉴스
두자녀와 함께 빈소 향하는 이재용..  
이건희 회장 별세, 시민 애도 물결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영면…한국..  
秋 국감장 다시 선다…尹작심발언..  
여야, 이건희 별세 애도…“빛과 ..  
주요 외신들 속보로 ‘이건희 별세..  
승부사 기질로 글로벌 삼성 이끈 ..  
제1회 대구청소년정책제안대회 열..  
울진군, 경북 최초 공공산후조리원..  
주한미군가족 경북 문화․관..  
동성로, ‘보행안전’ 4차 산업기..  
경북 자동차산업, 산․학R..  
조선시대 통치이념 담은 ‘구미 성..  
대구시, 독감 예방접종 일정대로 ..  
정부, ‘반려견 안전관리 방안’ ..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