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3-04 오후 09:49:0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설
대선 감시단, 가짜뉴스 철저히 색출해야
대구광역일보 기자 / 입력 : 2017년 03월 22일(수) 17:41

5월 9일 대선을 앞두고 대구와 경북 선거관리위원회가 공정선거지원단 발대식을 잇따라 갖고 본격 활동에 들어갔다. 21일의 발대식에서는 공정 선거를 다짐하는 손도장 찍기와 공명선거 기원 드론 비행, 박 터트리기 퍼포먼스 등 다양한 행사들이 펼쳐졌다.
선관위는 유권자들의 정치적 의사표현과 시민단체 활동을 법 테두리에서 최대한 보장하고 후보 비방이나 허위사실 공표 행위에 대해 엄중 조치할 방침임을 다짐했다. 중앙선관위는 20일 ‘e선거정보 7호’를 통해 “대한민국의 독립된 헌법기관으로서 공정한 선거를 책임지겠다”고 천명했다. 또한, 최근 빠르게 확산되는 ‘가짜뉴스’와 ‘불법선거 여론조사’처럼 유권자의 판단을 흐리는 선거범죄를 철저히 예방하고 엄정히 조치하겠으며, 검찰이 불기소한 선거범죄도 재정신청을 통해 재판에 회부하겠다고 강력한 의지를 밝혔다.
선관위도 강조했지만 ‘가짜뉴스’와 ‘불법선거 여론조사’가 발을 붙이지 못하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가짜뉴스는 온라인에서 활개쳐 거짓을 마치 진짜처럼 오인케 함으로써 민심을 현혹하고 사회질서를 어지럽힌다. 건전선거를 위해서는 차단이 시급하다. 사이버 선거범죄에 대한 대응력 강화가 필수적이라는 말이 설득력이 있는 이유다. 전담팀이 있다지만 과연 믿어도 좋을 만한가.
선관위는 그 질문에 자신 있게 대답할 수 있어야 한다. 가짜뉴스 폐해가 심각한 지경에 이르렀다. 가짜뉴스가 초래하는 경제적 비용만 연간 30조900억원에 이른다고 한다.
현대경제연구원 보고서에 따르면 가짜뉴스로 인해 당사자들이 겪는 정신적·경제적 피해는 5400억원, 해당 기업들의 영업 피해는 22조2300억원, 사회적 피해는 7조3200억원으로 추산된다고 한다. 잘못된 정보를 담은 뉴스 정도로 대수롭잖게 치부할 정도가 아니라는 것이다.
가짜뉴스가 선거를 왜곡시킨 본보기가 지난해 미국 대선이다.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게 패한 결정적인 원인 중 하나로 꼽힐 만큼 가짜뉴스가 날뛰었다고 한다.
우리는 대통령 파면이라는 헌정 사상 유례없는 아픔을 겪고 이제 새 시대를 열 대통령을 선출하려고 한다. 비방이나 허위사실 공표 또는 흑색선전 같은 잔존 비리를 근절하는 것은 물론 어떤 일이 있어도 가짜뉴스가 대통령선거를 그르치도록 해서는 안 된다.
대구광역일보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제5회 신통일세계 안착을 위한 100..
대구 남구, 고산골 공영텃밭 ‘조이..
포항시, 복합 문화예술체험 거점 조..
예천군, 7개 기관 협력 코로나 예방..
포항시 다문화가족 교류·소통공간 ..
“친구 만나는게 얼마나 좋은지 코..
‘대구형 배달 플랫폼’ 소상공인·..
경산시,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 90..
‘힐스테이트 대명 센트럴’ 본격 ..
영천, 국내 최초 로봇특성화대학 ..
최신뉴스
포항시 인구 바닥 찍고, 증가세 전..  
김병수 울릉군수, 국비 확보위한 ..  
청송군, 맞춤형 주거환경개선 지원..  
경주 나정해변 공영주차장…‘오토..  
영덕군, 국내 최대 친환경 에너지 ..  
계명문화대, K-Move스쿨 7년 연속 ..  
대구도시철도 기관사 감성안내방송..  
DGB금융그룹, 2021 DGB봉사단 통합..  
가스공사, 태국 GTP 사업 진출로 ..  
道, 위기아동 원스톱 통합복지서비..  
대구시 ‘남산100년 된장·간장 담..  
대구혁신도시 오픈랩, 융합의료 제..  
경북도, 철도·도로 신·증설 SOC ..  
봄소식 전하는 영진전문대 목련  
文대통령, 윤석열 사의 1시간여 만..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