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1-14 오후 09:22:2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설
아동학대, 무관용 원칙으로 엄벌해야
대구광역일보 기자 / 입력 : 2017년 04월 05일(수) 17:53

대구 지역 내 어린이집의 아동 학대 사고가 끊이지 않고 있다. 아동학대 근절을 위한 정부의 대책은 하루가 다르게 쏟아지고 있지만 이 같은 대책을 비롯한 아동학대 근절 방안은 ‘헛바퀴’에 불과하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이 때문에 전문가들은 보육원 아동학대와 관련, 처벌 등을 강화하고 내실 있는 인성교육을 해야 한다고 지적하고 있다.
지난 4일 중앙아동보호 전문기관 등에 따르면 대구 지역 아동학대 건수는 2014년 641건, 2015년 639건, 2016년 733건으로 나타났다. 이 중 어린이집과 유치원에서 발생한 아동학대 건수는 2014년의 경우 3건에 불과했지만 2015년 19건, 2016년 27건으로 해마다 증가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정부는 ‘보육원 폐쇄’라는 극약처방전을 내놨지만 실효를 거둘지는 미지수다.
정부가 최근 개최한 사회관계장관회의에 따르면 올 하반기부터 보육원에서 중대한 학대 행위가 발생하면 단 1회라도 곧바로 보육원 폐쇄가 가능해진다.
또 보육원장이나 보육교사가 아동학대 행위로 적발되면 최대 20년간 재취업이나 보육원 설립이 제한된다. 기존 10년에서 기간을 대폭 늘린 것으로 사실상 현업에서 영구 배제되는 셈이다. 아동학대 행위를 한 원장 또는 보육교사의 근무 제한과 어린이집 설립 제한 기간이 지금까지는 10년이었으나 최대 20년으로 늘어난다. 이들 제도는 시행령 개정을 통해 이르면 올 하반기부터 시행된다.
복지부 관계자는 “최근 일부 시설에서 아동 학대 사례가 지속 발견되는 등 학대 근절에는 아직 한계가 있어 추가 보완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아동 학대의 조기 발견과 신속한 아동보호를 위해 범정부 차원의 대응체계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그보다는 유아교육담당자에 대한 인성교육이 중요하다는 주장이 더 설득력 있어 보인다. 이대근 한국아동학대 예방협회장은 처벌을 강화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이들의 인성교육도 그만큼 중요하다는 주장이다. 유치원교사의 자질을 높이자는 말과 같다.
아동 학대는 어떤 이유로도 용서받을 수 없는 중대 범죄다. 재발을 막으려면 가해자를 엄벌하고 실형을 선고받을 경우 어린이집 재취업을 금하는 적극적 조치가 필요하다. 어린이집에 대해서도 강력한 행정조치를 하지 않으면 안 된다. 보육교사 양성과 선발과정, 어린이집 관리체계 문제점을 찾아 고치는 근본적 처방도 필요하다.
대구광역일보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청도군 건설업자 봐주기 의혹 감사..
대통령만 보이는 어두운 터널의 끝 ..
신년사 발표하는 文대통령, 부동산 ..
대구 스마트공장 구축지원…제조 혁..
경산시 동부동, 새해에도 나눔 행렬..
비슬산 케이블카 용역기관 발표 못 ..
道, 자치경찰제 준비 작업 돌입…7..
청송황금사과 연구단지 조성 71억 ..
구미시, 선별진료소 2개소 운영…코..
성주군 농기계임대사업 남부분소 개..
최신뉴스
“안심하고 타세요”…군위군, 자..  
의성군, 2022년도 청정임산물이용..  
안동시, 2021년 농촌진흥사업 추진..  
상주시, 왕산역사공원에 임시선별..  
호명 신도시 통과하는 문경~안동 ..  
영주시, 민원서비스 종합평가 ‘우..  
성주군 벽진면, 새해 첫 이장회의 ..  
청도정신건강복지센터, 경북경찰청..  
자동차세 연납 신청하고 10% 할인 ..  
김천시, 2021년 기술보급시범사업 ..  
김천시, 빈집 정비사업 추진  
고령군 대가야읍, 노인일자리 발대..  
구미시, 방역수칙 위반 실내체육시..  
이승율 군수, ‘시가지 관문’ 현..  
울릉군, 2021년도 주요업무계획 보..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