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1-25 오후 09:21:2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스포츠
다이빙 간판 우하람, 도쿄올림픽 직행 티켓 땄다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3m 스프링보드 결승행
준결승에서 11위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9년 07월 17일(수) 19:52

↑↑ 17일 오후 광주 광산구 남부대학교 시립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남자 3m 스프링보드 준결승, 한국 우하람이 다이빙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 대구광역일보
한국 다이빙의 간판 우하람(21·국민체육진흥공단)이 2020년 도쿄올림픽 다이빙 남자 3m 스프링보드 출전권을 거머쥐었다.
우하람은 17일 광주 광산구 남부대학교 시립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다이빙 남자 3m 스프링보드 준결승에서 1~6차 시기 합계 430.65점을 얻었다.
전체 18명 가운데 11위에 오른 우하람은 준결승 상위 12명이 나서는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목표로 삼았던 2020년 도쿄올림픽 출전권도 따냈다. 이번 대회 다이빙 개인전 상위 12명에게는 올림픽 직행 티켓이 주어진다.
이로써 우하람은 2016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에 이어 2회 연속 올림픽 진출에 성공했다.
우하람은 한국 다이빙 선수로는 유일하게 리우올림픽에 출전해 다이빙 남자 10m 플랫폼에서 결승에 진출했다. 한국 선수로는 최초로 올림픽 다이빙 종목 결승에 오른 우하람은 11위에 올랐다.
우하람이 세계선수권대회 이 종목 결승에 진출한 것은 2015년 카잔 대회 이후 4년 만이다.
우하람은 카잔 대회에서 3m 스프링보드 결승에 진출, 한국 다이빙 사상 처음으로 세계선수권대회 개인전 결승에 오른 선수로 이름을 남겼다.
당시 우하람이 기록한 7위는 김수지(21·울산시청)가 이번 대회 여자 1m 스프링보드에서 동메달을 따기 전까지 한국 다이빙의 세계선수권대회 개인전 사상 최고 성적이었다.
2017년 부다페스트 대회에서는 예선을 통과하고도 기권했다. 당시 예선에서 우하람은 미리 제출한 기술을 수행하지 않고 한 바퀴를 덜 비트는 실수를 했다. 심판이 눈치채지 못해 예선 13위에 올라 준결승행 티켓을 땄지만, 우하람은 준결승 출전을 포기했다.
준결승 경기 내용은 3위에 오른 예선과 비교해 아쉬움이 남았다. 2, 4차 시기에 실수가 연달아 나왔고, 결승행이 아슬아슬했다.
1차 시기에서 앞으로 비틀어 뛰어 공중에서 두 바퀴 반을 돈 뒤 몸을 비트는 난이도 3.4점짜리 기술을 시도한 우하람은 76.50점을 받아 공동 7위로 출발했다.
뒤로 뛰어올라 다리를 굽혀 몸에 붙이는 턱(tuck) 자세로 세 바퀴 반을 도는 난이도 3.4점의 기술을 시도한 2차 시기가 아쉬웠다. 큰 실수가 나오면서 세 명의 심판이 4점대 점수를 주는 등 49.30점을 추가하는데 그쳤다. 순위는 16위까지 밀렸다.
우하람은 흔들리지 않았다. 3차 시기에서 앞으로 뛰어 턱 자세로 4바퀴 반을 회전한 뒤 입수했다.
예선에서 실수를 저질렀던 기술이지만, 이번에는 깔끔하게 소화했다. 우하람은 무려 96.90점의 고득점을 이끌어냈다. 2명의 심판이 9.0점, 나머지 4명의 심판이 8.0점 이상을 줬다. 우하람은 6위까지 점프했다.
우하람은 4차 시기에 턱 자세로 세 바퀴 반을 도는 난이도 3.5점짜리 기술을 시도했지만, 또 실수가 나왔다. 50.75점을 추가하는데 그치면서 순위는 12위로 내려앉았다.
우하람은 5차 시기에 뒤로 뛰어 양다리를 쭉 편 채 두 팔로 잡는 파이크(pike) 자세로 두 바퀴 반을 도는 난이도 3.0점짜리 기술을 무난하게 구사했다. 67.50점을 얻었는데 순위는 13위로 밀려 결승행이 아슬아슬했다.
6차 시기에서 우하람은 난이도가 3.9점으로 가장 높은 기술에 도전했다. 비틀어 뛰어 세 바퀴를 비튼 뒤 파이크 자세로 두 바퀴 반을 도는 기술이었다. 군더더기없이 깔끔하게 성공했고, 89.70점을 보태 순위를 두 계단 끌어올렸다.
우하람은 18일 오후 8시45분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결승에서 메달에 도전한다.

뉴시스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울진군, 전국자원봉사센터대회서 ‘..
“영천시립도서관 독서왕은 바로 나..
포항시, ‘첨단기술사업화센터’ 준..
대구·경북 지역 주민 75% “통..
엄태항 봉화군수, 내년도 군정운영 ..
2021년 신축년 달력 등장
경산시, 상방사거리 회전교차로 설..
구미시, 내년 예산 1조3089억원 편..
고령군노인회장 취임식 겸 노인의 ..
포스코건설 ‘더샵 프리미엘’, 오..
최신뉴스
김천시, 경북도 농식품 수출정책 ..  
상주시, 경북도 농식품 수출정책 3..  
‘2020 구미시 문화예술 발전 세미..  
예천군, 사랑의열매 유공 2년 연속..  
청송군, ‘꿈의 오케스트라’ 예비..  
퇴계 이황 선생 서세 450주년…안..  
칠곡 동정천, ‘생태하천복원사업 ..  
영덕군, 예산 5000억 시대 맞았다  
영천시, 2020년산 벼 정부보급종 ..  
성주군 건강 산책로 ‘별고을 헬스..  
청도군의회, 제270회 제2차 정례회..  
‘경주지역 노사민정협의회 회의’..  
포항시, 수능대비 특별방역…수험..  
포스코건설, ‘더샵 프리미엘’ 최..  
‘해링턴 플레이스 반월당2차’ 최..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