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6-02 오후 10:18:5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대구 CCTV 관제사 협상 진통
‘공무직 임금체계’ 입장 엇갈려
16·20일 임시총회 파업 재투표
관제사 “정부 가이드라인에
맞춘 정규직 전환 촉구”
황태용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15일(수) 21:21

↑↑ 15일 대구시 서구청에서 CCTV 관제사 정규직 전환 방안을 놓고 공동실무협의회가 열리고 있다.
ⓒ 대구광역일보
대구시 CCTV 관제사가 15일 8개 구·군 실무자와 협상테이블을 갖고 정규직 전환 방안을 논의했으나 입장차만 확인했다.
CCTV 관제사와 8개 구·군 실무자 등 관계자 40여명은 이날 서구청에서 정규직 전환 방안을 놓고 실무협의회를 가졌으나 절충점을 찾지 못했다.
앞서 관제사들은 8개 구·군과의 정규직 전환 교섭 결렬로 지난 1~8일 파업을 선언했다. 실제로 관제사 180여명은 파업에 돌입했으나 이틀 만에 중단했다.
8개 구·군이 이날 실무협의회에서 잠정합의안을 내놓기로 해서다.
실무협의회에서는 ‘정규직 전환 시기 확정’, ‘고용 승계’, ‘공무직 임금체계 적용’ 등 관제사들의 요구안이 협상테이블에 올랐다.
8개 구·군은 급식비와 복지포인트 지원 등의 내용을 담은 잠정합의서를 관제사들에게 내밀었다.
그러나 실무협의회는 1시간 30분 만에 결렬됐다.
양 측의 의견이 극명하게 갈린 부분은 임금체계다.
관제사는 기존 공무직 임금체계와 동일한 호봉제를 요구했으나 8개 구·군은 받아들일 수 없다는 입장이다.
관제사들은 “정부 정규직 전환 가이드라인에 맞춘 정규직 전환을 바란다”면서 “16일과 20일 조합원 임시총회를 열고 또다시 파업할지 투표한다”고 했다.
서구청 관계자는 “관제사들의 정규직 전환을 내년 1월1일까지 마무리하고 고용 승계를 보장하겠다”면서도 “임금의 경우 호봉제는 재정 여건상 어렵기 때문에 직무 직급제를 적용한다”고 했다.  
황태용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경산시 개별공시지가 결정·공..
대구·경북 4월 생산·소비..
文대통령, 비서관 7명 인사…교육 ..
청도군, 과실전문생산단지조성 부농..
안동시, 지역경제 주춧돌 골목상권 ..
‘동대구 해모로 스퀘어 이스트’, ..
트럼프 ‘G7 회의 한국 초청’에 靑..
제11기 구미시 정책연구위원회 출범
대구시, 6월 ‘호국보훈의 달’ 맞..
성주군, 관화지구 풍수해생활권 종..
최신뉴스
칠곡군, 자랑스러운 군민상 시상  
울진군, 2020년 상반기 베스트 친..  
성주군, 경북도 ‘지역민과 함께하..  
새콤달콤 ‘경주 체리’ 소비자 입..  
제29회 고령 전국우륵가야금경연대..  
청도군인재육성장학회, 제16회 이..  
포항, 어디까지 가봤니? ‘2020 포..  
도시철도와 함께 대구여행, 도장 ..  
DGB대구은행, ‘IM직장인 간편신용..  
도로공사 “건설 상생협력 아이디..  
대구 조아전자, 경북도에 첨단 열..  
조재호 농림축산부 차관보, 봉화 ..  
포항시, 포스코와 ‘중소기업 스마..  
폐기된 마스크 8만여장 재포장한 ..  
교사 채용 비리 관여한 대구 사립..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