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18 오후 09:02:1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서아시아로 시드볼트 파트너십 확대
조지아국립식물원·바투미식물원과
시드볼트 관련 업무협약 체결 맺어
이기화 기자 / 입력 : 2019년 06월 16일(일) 20:47

↑↑ 지난 12일 조지아에서 Tamaz Darchidze 조지아국립식물원장과 강기호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시드볼트부장이 업무협약을 맺고 있다.
ⓒ 대구광역일보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이 서아시아의 조지아와 시드볼트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지난 14일 국립백두대간수목원에 따르면 지난 12일 조지아 트빌리시 조지아국립식물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데 이어 16일에는 바투미식물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를 기념해 조지아국립식물원은 조지아 자생식물 7종을, 바투미식물원은 5종을 국립백두대간수목원에 기탁한다.
흑해와 카스피해 사이에 있는 조지아(수도 트빌리시)는 초원지대와 사막지역, 온대림 등 다양한 지형과 기후를 갖고 있는 자연의 보고이다.
국토의 1/3이 산림(산림면적 270㏊) 이지만 개발로 인한 산림 파괴 및 2008년 러시아와의 전쟁으로 생물다양성 감소가 우려되는 지역이다.
조지아국립식물원은 조지아 수도인 트빌리시에 위치한 식물원(면적 98㏊)으로 1845년 개원했다.
전시원 내 4500여종의 식물과 코카서스 권역에서 가장 규모가 큰 중단기 종자 보관시설인 종자은행(Seed Bank)을 보유하고 있다.
바투미식물원은 조지아 바투미에 위치한 식물원으로 1997년부터 국제식물원보존연맹(BGCI)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전체 면적은 108㏊로 전시원 내에 총 2037여종의 식물을 보유하고 있다. 이 중 104종은 코카서스 특산종이다.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시드볼트는 기후변화로 생존을 위협받고 있는 국내외 야생식물 종자를 영구적으로 보관할 수 있는 아시아 최대의 종자 저장시설이다.
연중 항온항습(영하 20도, 상대습도 40% 이하) 상태로 유지된다.
이곳에는 전 세계 국가 및 기관에서 위탁받은 종자를 무상으로 영구보존한다.
총 200만점 이상의 종자를 보존할 수 있다.
김용하 국립백두대간수목원장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시드볼트 협력국가가 중앙아시아에서 서아시아 지역으로 확대됐다"고 말했다.
이어 "향후 동남아시아 등 시드볼트 협력 네트워크를 아시아 전역으로 확장해 글로벌 야생식물종자 선도기관으로서 전 세계 생물다양성 보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이기화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안동대 갑질 교수 처벌하라”
도홍진 사회복무요원, 응급조치로 ..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9년 7월16..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9년 7월17..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9년 7월15..
‘월배 삼정그린코아 카운티’ 견본..
추경 5천억 달성… 성주 지역발전 ..
대마는 미래의 고부가가치 신성장동..
文의장 “계류법안 1만5천건…잠자..
울릉군보건의료원, 청소년 흡연Z..
최신뉴스
경북대, 대한민국학술원 우수학술..  
영남대 ‘농업 생산성 향상 태양광..  
한여름 밤 도심 속 ‘2019 그라시..  
강은희 號, 모든 아이가 성공하는 ..  
티웨이, “여름휴가 배달 왔습니다..  
‘월성 삼정그린코아 포레스트’ 2..  
포항시, 촉발지진 위험 지하수로 ..  
대구농협, 달성군 마비정벽화마을..  
가스公, 지역 어르신 일자리 창출..  
이희진 영덕군수, “인구유출 방지..  
올해 성장률 2009년 이후 최저로 ..  
경주시, ‘2019년 문무대왕 해양포..  
청도군지역사회보장협, 썸머키트 6..  
경북 5~6월 서리·우박 피해액..  
허위 전표로 홀인원 축하보험금 가..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