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9-15 오후 10:27:4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대구 ‘나훈아 콘서트’ 반박, 여기가 서울? 방역도 철저!
“대구는 아직 거리두기 2단계가 적용
콘서트 지자체가 막을 근거가 없다”
황태용 기자 / 입력 : 2021년 07월 18일(일) 20:49

↑↑ 지난 17일 오후 대구 북구 엑스코 동관에서 열린 ‘나훈아 AGAIN 테스형’ 콘서트를 찾은 관람객들이 공연장 입장을 기다리고 있다.
ⓒ 대구광역일보
가수 나훈아(74)가 대구에서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총 6회에 걸쳐 콘서트를 열자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나훈아는 물론, 대구를 향한 비난이 빗발치고 있다.
나훈아는 16일 대구 북구 엑스코에서 ‘나훈아 어게인 테스형’ 공연을 두 차례 했고, 17일과 18일에도 두 차례씩 공연한다.
17일 대구시에 따르면 회당 관람객은 대구엑스코 공연장 정원의 절반에 못 미치는 4000명가량이다. 사흘 동안 좌석 2만4000여장이 매진됐다. 하지만 나훈아의 이번 공연과 관련, SNS에는 비난 댓글이 쇄도하고 있다.
“테스형 왜 이래?” 등 나훈아를 비난하는 의견과 “수도권이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로 혼란스러운 상황에서 대규모 콘서트가 웬 말이냐”며 대구시의 행정을 비난하는 이들이 많다.
반면, “대구가 지난해 대규모 확진 사태로 큰 혼란을 겪을 때 수도권은 확진자가 적다고 먼 산 불구경해 놓고 거리두기 2단계인 대구에서 치르는 행사에 왜 트집을 잡느냐”는 식의 반론도 만만찮다.
나훈아 공연에 대한 비난의 상당수는 대구와 수도권의 코로나19 상황을 동일선상에 두고 있다. 감염병관리법이나 방역수칙과 상관없는 비난이기도 하다.
정부가 규정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에서 치를 수 있는 행사이고, 방역수칙까지 이행하고 있는 데 왜 막무가내식으로 비난을 퍼붓느냐는 맞불 글들이 눈에 띄는 이유다.
대구시 관계자는 “대구는 아직 거리두기 2단계가 적용되고 있어 이번 콘서트를 지자체가 막을 근거가 없다”며 “주최 측도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정원의 50% 이하 인원을 입장시키고 마스크 착용과 함성 금지, 음식물 취식을 금지했다”고 밝혔다.
이어 “엑스코가 사회적 거리두기 규정과 상관없이 주최 측의 대관을 취소하면 8억원이 넘는 위약금을 지급해야 하고 거액의 주최 측 손해에 대한 민사책임도 피하기 어렵다”고 했다.
그러면서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일거리가 줄어든 행사 관련 스태프 상당수가 생활고에 시달리고 있다는 점도 고려해야 한다”며 “방역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만큼 근거 없는 대구 비방은 자제해줄 것을 요청한다”고 했다
한편 나훈아는 대구 콘서트 이후 23일부터 25일까지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같은 규모의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황태용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한반도 평화통일과 항구적 평화세계..
추석 연휴 4대 분야 종합대책 추진
의성 펫월드 확대 운영
의성, 청년예비창업가 육성사업 참..
방위산업 육성 간담회 LIG넥스원 등..
공공배달앱 먹깨비 오픈 상주시 현..
상주 화남면 사과, 직거래장터 행사..
전국체육대회 최종 추진상황보고회 ..
문경시 인구 7만 지키기 행정력 집..
갑상선암 치료 환자, 심혈관 질환 ..
최신뉴스
영덕시장 화재 피해 복구 성금 및 ..  
울릉군, 추석연휴 대비 특별 방역..  
울진군, 특산물 활용 대표식품 개..  
경주시, 미등록 외국인 백신 접종..  
이강덕 포항시장, 추석맞이 전통시..  
GS건설, 포항에 이차전지 공장 본..  
“호남은 왜 이렇게 다른 지방과 ..  
갑상선암 치료 환자, 심혈관 질환 ..  
한국식 단계적 일상회복<1>  
대구은행–대구대, 창업지원..  
금복주, 지역 소외계층 돕기 적극 ..  
근로복지공단 대구병원, 한국도로..  
의료산업 혁신성장 새로운 패러다..  
경북도, 매출 적은 혁신중소기업에..  
계명문화대, 과정평가형 자격 우수..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등록일 : 2013년 10월 21일 /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