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2-10-06 오후 04:07:3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김정재 의원, ‘포스코홀딩스 포항 이전 문제’ 해결 나서
포스코홀딩스 최대 주주
국민연금공단 이사장 면담
김 의원 “포스코홀딩스
포항 이전 적극 나서야”
이정수 기자 / 입력 : 2022년 08월 11일(목) 20:27

↑↑ 국민의힘 김정재(포항북) 의원은 11일 오후 국민연금공단 박정배 이사장 직무대행과 만나 포스코홀딩스 포항 이전에 대한 당위성을 밝히고 포항 이전을 위해 힘을 보태줄 것을 요청했다.
ⓒ 대구광역일보
국민의힘 김정재(포항북) 의원이 포스코홀딩스 포항이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발 벗고 나섰다.
김 의원은 11일 오후 국민연금공단 박정배 이사장 직무대행과 만나 포스코홀딩스 포항 이전에 대한 당위성을 밝히고 포항 이전을 위해 힘을 보태줄 것을 요청했다.
국민연금공단은 포스코홀딩스 지분 8.72% (2022년 7월 기준)를 가진 최대 주주로 포스코홀딩스의 주주총회 결과에 큰 영향을 미치는 준공공기관이다.
포항시민들은 올해 초 포스코가 물적분할을 통해 지주회사로 설립된 포스코홀딩스의 소재지를 서울로 정하자 강력히 반대해 왔다.
이에 포스코는 지주사 본사 주소를 내년 3월까지 포항으로 재이전하겠다고 합의서를 작성한 바 있다.
포스코는 내년 초 주주총회에서 포스코홀딩스 소재지를 포항으로 이전하는 안건을 상정할 계획이다.
김 의원은 이날 면담에서 “국민 혈세로 조성된 국민연금이 보유한 대기업 지분의 주인은 결국 국민”이라며 “국민의 뜻에 반하는 주주권 행사는 있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김정재 의원은 “포스코홀딩스 대주주인 국민연금공단은 수익성만큼이나 공공성 역시 중요하다”면서 "국민연금공단은 준공공기관의 지위에 부합하는 책임 있는 자세로 포항시민의 요구사항인 포스코홀딩스 포항이전에 적극 나서야 한다"고 주장했다.
앞서 김 의원은 국가 기간산업에 대한 정책 집행 혼란을 막기 위해 국민연금이 보유한 대기업 지분의 의결권 행사에 대해 국회 통제가 가능토록 하는 ‘국민연금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한 바 있다.  
이정수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대구 신청사 부지 일부 매각 발표 ..
동구 의회 이진욱 도시건설위원장 ..
“대통령실·여당 국민 개돼지 취급..
조경태 국회의원 TK표심 몰이‚..
‘노블레스 오블리주’ 미술가이자 ..
미분양 8000가구…대구시 잘못된 주..
대구 종부세 부담 상한 납세자, 5년..
홍석준 의원, 확성장치 사용…과태..
돌봄교실강사료 인상·수강료환불 ..
중구, 노인일자리 사업 최우수 지방..
최신뉴스
경북도교육청 ‘한글날‚ 태..  
대구교육청‚ 메이커교육 운..  
호산대‚ 창업경진대회 개최  
영진전문대 ·경북대·대경ICT협회..  
계명문화대학교 식품영양전공 학교..  
백승대 영남대 명예교수‚ 발..  
대구보건대‚ 마스터 트레이..  
경주엑스포, KOVA ‘다문화 이해 ..  
경주시청 직원들, 태풍피해 성금 4..  
포항시, 음식물류 폐기물 자원화시..  
민주평통 영덕군협의회, 국경일 ‘..  
울진군 ‘행복한 가정 따뜻한 동행..  
울진가족센터, 다문화 자녀 ‘가죽..  
대구·경북 교장들 4년 임기 못 채..  
‘노블레스 오블리주’ 미술가이자..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등록일 : 2013년 10월 21일 /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