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3-12-04 오후 04:14:3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사이버 파수꾼 '대구 누리캅스' 맹활약
올해 총 2만 3729건 신고, 민경협업 이상적 모델
김태수씨 사이버치안대상 경찰청장 감사장 수상
황태용 기자 / 입력 : 2023년 09월 27일(수) 09:55

대구경찰청(청장 김수영) 누리캅스가 인터넷상에 무분별하게 유포되는 마약, 도박, 범죄 예고글 등 불법, 유해정보 대응에 맹활약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누리캅스는 누리꾼의 '누리'와 경찰을 의미하는 '캅스'의 합성어로 2007년부터 경찰청에서 운영하는 '사이버명예경찰'을 뜻하는 것으로 대구경찰청에는 총 46명, 전국에서는 총 774명이 활동하고 있다.
↑↑ 지난 6일 대구경찰청에서 개최된 누리캅스 간담회에 참석한 김태수 회원 (사진 좌측에서 두번째)
ⓒ 대구광역일보
누리캅스 소속 회원들은 인터넷상의 불법 유해사이트와 도박, 마약 등의 게시물을 모니터링하며 경찰과 방송통신심의위원회 등에 신고역할을 하고 있으며, 대구경찰청 소속 회원들은 올해 총 2만 3729건을 신고하며 사이버 안전 파수꾼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경찰관계자는 "사이버 공간에서의 치안 부담 증가로 경찰력만으로는 한계가 있어 누리캅스는 민경협업의 가장 이상적인 모델 역할을 충실히 해내고 있다"며 "대구경찰청은 테마별 신고기간을 지정해 포상을 강화하고 있으며, 유해정보에 대한 신고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 사이버치안대상에서 경찰청장 감사장을 받게된 김태수씨
ⓒ 대구광역일보

올해 11년째 누리캅스로 활동중이며 불법마약 등 유해정보 신고 우수 대상자로 다음달 19일 '사이버치안대상'에서 경찰청장 감사장을 수상하는 김태수 회원(사진)은 "유해정보로부터 내 가족과 이웃을 지킨다는 마음으로 누리캅스 활동을 하고 있다"며 "인터넷 상의 범죄관련 광고 글은 사소한 호기심에라도 절대 클릭하지 말라"고 당부했다.

대구경찰청은 '익명성 뒤에 숨은 불법, 유해정보의 피해는 자신뿐만 아니라 우리 가족들도 입을 수 있음을 명심해 줄 것'을 당부하며 "향후로도 누리캅스와 함께 사이버 범죄 예방과 홍보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등 안전한 사이버 공간을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황태용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윤경희 청송군수의 꿈... 전국 최대..
칠곡경찰서, 청소년 흡연·마약 예..
달성군, 전국 지자체 유일 '나눔국..
경산시,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 초..
고령군, 계절근로자 유치 라오스 현..
대구해올고 위프로젝트 공모전 기관..
박채아 도의원, 주말기숙사 운영 대..
경북도의회, '2025 APEC 정상회의' ..
도내 음식물류 폐기물 3년간 연평균..
경주시, 편안한 노후생활 어르신 복..
최신뉴스
청송군, 12월 15일까지 고추모종 ..  
대구 총선 출마 예정자, 북콘서트 ..  
경찰 고발된 수성 구의원 운영위 ..  
대구 준공후 미분양 다시 증가세…  
'경북 전기차 무선충전특구' 9부능..  
영주시, 농업인 전문교육 통합수료..  
김천시 자산골 새뜰마을사업 성공 ..  
결혼이민여성 친정나들이 가족사랑..  
98억 투자 문경 천하장사씨름장 준..  
성주, '희망 2024 나눔캠페인' 줄..  
청정 울진산 딸기 본격 출하  
상주박물관 소장 고전적 기록화사..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 모금 목표..  
윤경희 청송군수, 시정연설 통해 ..  
예천군, 지역특화 임대형 스마트팜..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 주소: 대구 중구 태평로 286. 2층 / 발행인 : 김영숙 / 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등록일 : 2023년 03월 22일 /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445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