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21 오후 09:17:0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교육-대학
영남이공대, 비수도권 첫 ‘독일 이원적 직업교육훈련’
총 3년 과정 이론교육 30%
실무교육, 근로 70% 구성
최경수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22일(수) 21:34

영남이공대학교 자동차과가 내년도 신입생부터 독일식 일·학습 병행 프로그램인 ‘아우스빌둥’을 진행한다.
아우스빌둥(Ausbildung)은 이원적 시스템(Duales System)을 지닌 독일의 인력양성 직업교육훈련이다.
독일은 아우스빌둥을 통해 300개가 넘는 직종에 진출하며 독일 내 아우스빌둥에 참여하는 학생 수는 한해에 약 150만명(2010년 기준)이다. 이러한 성공적인 독일 직업교육인 아우스빌둥은 세계 30여개 국에서 관심을 보이고 현지화 연구 및 도입 중이다.
우리나라는 2017년 처음 도입돼 현재 수도권(경기도 소재)에 2개 대학(두원공과대·여주대)에서 진행하고 있다. 비수도권 지역에서는 영남이공대학교가 최초로 진행하게 된다.
국내 아우토메카트로니카 아우스빌둥 프로그램은 한독상공회의소가 주관하며 총 3년(군 복무 기간 제외) 과정으로 학교에서의 이론교육 30%와 직업 현장에서의 실무교육 및 근로 70%로 구성됐다.
또 고등학교 3학년 2학기 동안 6개월의 현장 교육 훈련을 시작으로 영남이공대에서 관련 전공 심화 과정을 OJT와 병행해 진행한다.
아우스빌둥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생은 학교와 회사를 번갈아 다니며 직업에 필요한 전문 기술뿐 만 아니라 회사 구성원으로서 필요한 소프트스킬을 습득한다.
이 과정을 마치면 전문대 학사 학위를 받고 해당 직장에서 계속 근무할 수도 있다.
지난해 9월 선발된 학생들은 각각 채용된 기업에서 이미 1차 현장교육과 함께 브랜드의 최고 기술자인 트레이너(Trainer)의 지도를 받아 가며 차량을 점검하고 실무를 병행했다.
특히 영남이공대는 올해 채용예정인 자동차 정비 분야의 아우스빌둥 트레이니 중 30여명과 함께 내년부터 아우스빌둥 프로그램의 이론 교육을 본격 실시하게 된다.
참여 학생들은 아우스빌둥 교육기간 동안 총 2회의 아우스빌둥 자격시험을 본다.
이 자격 시험 문제는 독일의 아우스빌둥 프로그램의 시험과 동일하게 치뤄지며 학생들이 시험을 통과하게 되면 독일 자동차 정비 분야의 아우스빌둥 수료자와 동등한 자격을 얻게 된다.   
최경수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대구도시철도, 어린이·청소년 ..
화성산업,강교건설 신기술 CRP거더 ..
靑, 조국청문회 관철 의지 재확인…..
계명대, 하계방학 맞아 외국인 유학..
‘통일기원 문무대왕 문화제’ 경주..
“김천시, 장사시설 건축위원 추천..
영덕군공동육아나눔터, 여름방학 중..
경북 대형과제 발굴 ‘메가프로젝프..
훈민정음 상주본 회수 ‘딜레마’…
대구중앙 중학교 큰일 해냈다
최신뉴스
유머와 개성이 있는 생일 축하 행..  
문경 귀농귀촌인 한마음대회 개최  
김천혁신도시 공공기관 사회공헌 ..  
의성군 ‘자랑스런 군민상’ 주인..  
평화의 섬 독도, 우리가 지킨다!  
‘구미를 구미답게 브랜딩하다’  
대구과학대, 맞춤형 취업전략 수립..  
의성군 ‘자랑스런 군민상’ 주인..  
경북대, CWUR 세계대학랭킹 국립대..  
군위군, 하절기 에너지절약 확산  
황금초등, 희망나눔 행복두드림캠..  
상주 식량 작물 기술 보급 현장 평..  
경북대 경제교육연구소, ‘제38회 ..  
김천시, 보조금 감사 상시화한다  
계명대, 하계방학 맞아 외국인 유..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