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18 오후 09:02:1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안동
자매결연 45주년 일본 사가에 시장 일행 ‘안동 방문’
우호 관계 증진·협력 추진
하회마을·봉정사 등 견학
이기화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30일(목) 18:15

↑↑ 왼쪽 사토 히로키 사가에시 시장, 오른쪽 권영세 안동시장
ⓒ 대구광역일보
안동시와 자매도시인 일본 사가에시 사토 히로키 시장 일행 6명이 29일부터 31일까지 2박 3일 일정으로 안동시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자매결연 45주년을 맞아 양 도시 우호 관계 증진과 우호 협력 추진을 위한 것이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30일 오전 시장실에서 사가에시 방문단을 접견하고 앞으로 양 도시의 교류 방향과 우호 교류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사가에시 방문단은 안동시 체류 기간 중, 세계유산 하회마을과 봉정사 등 안동의 문화탐방과 사가에시 니시무라야마농협과 자매농협인 안동농협을 견학하는 등 안동의 문화와 역사를 이해하는 시간을 다시 한번 가질 계획이다.
안동시와 사가에시는 안동 출신 재일교포가 과수 농사로 유명한 사가에시에서 사과 재배 기술을 배운 것이 계기가 돼 1974년 2월 4일 자매의 연을 맺었다.
그 후 45년 동안 양 도시는 인적교류를 중심으로 깊은 우정을 나눠왔다.
특히, 2011년 2월 구제역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안동시에 사가에시에서 모금한 한화 약 2300만원을 보내왔으며 동일본대지진으로 사가에시가 피해를 보았을 때는 안동시에서 성금을 모아 보내는 등 환난상휼(患難相恤)로서 서로 깊은 우정을 이어왔다.
사가에시는 야마가타현의 중앙부, 야마가타분지의 서쪽에 있는 면적 139.08㎢ 인구 4만여 명의 도시로, 일본 최대 체리 산지로 유명하다.
사가에시는 현재 안동시, 체리 발상지인 터키 기래슨시와 해외 자매도시 결연을 하고 있다. 

이기화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안동대 갑질 교수 처벌하라”
도홍진 사회복무요원, 응급조치로 ..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9년 7월16..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9년 7월17..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9년 7월15..
‘월배 삼정그린코아 카운티’ 견본..
대마는 미래의 고부가가치 신성장동..
文의장 “계류법안 1만5천건…잠자..
추경 5천억 달성… 성주 지역발전 ..
울릉군보건의료원, 청소년 흡연Z..
최신뉴스
경북대, 대한민국학술원 우수학술..  
영남대 ‘농업 생산성 향상 태양광..  
한여름 밤 도심 속 ‘2019 그라시..  
강은희 號, 모든 아이가 성공하는 ..  
티웨이, “여름휴가 배달 왔습니다..  
‘월성 삼정그린코아 포레스트’ 2..  
포항시, 촉발지진 위험 지하수로 ..  
대구농협, 달성군 마비정벽화마을..  
가스公, 지역 어르신 일자리 창출..  
이희진 영덕군수, “인구유출 방지..  
올해 성장률 2009년 이후 최저로 ..  
경주시, ‘2019년 문무대왕 해양포..  
청도군지역사회보장협, 썸머키트 6..  
경북 5~6월 서리·우박 피해액..  
허위 전표로 홀인원 축하보험금 가..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