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0-18 오후 09:37:0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경주
경주시, 대대적인 추석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나서
- 경주시, 경찰서, 한수원 등 20개 결연기관 전통시장 활기 불어
- 22일까지 전통시장 활성화 특별기간으로 온누리상품권 구매 촉진
- 구입한 장보기 물품 일부는 온정 손길 필요한 복지시설 전달
윤용찬 기자 / 입력 : 2018년 09월 18일(화) 22:16

ⓒ 대구광역일보
경주시가 온누리상품권 이용으로 정과 덤이 있는 전통시장 살리기에 대대적으로 나섰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추석을 일주일 앞둔 17일 지속적인 물가상승과 경기침체, 대규모 유통업체의 증가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을 찾아 제수용품과 선물용품 등 성수품 물가동향를 점검하고 시장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며 상인들을 격려했다.
 이날 장보기 행사에는 경기 불황으로 어려움을 겪는 전통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시 공무원뿐 아니라 경찰서, 소방서, 한수원 등 20여개 자매결연기관 및 단체 임직원 400여명과 함께 중앙시장과 성통시장을 찾아 전통시장에 활기를 불어 넣는데 동참했다.
 전통시장 장보기에 나선 공무원과 각 기관 임직원들은 미리 준비한 온누리상품권으로 추석 제수용품과 선물세트 등을 구매했으며, 상거래유통질서 확립을 위한 가격표시제, 원산지표시제 캠페인도 병행했다.
 특히 시는 지난 3일부터 오는 22일까지 추석맞이 전통시장 활성화 특별기간을 지정하고 관내 기업체와 기관단체에 온누리상품권 구매 협조를 요청하는 등 지역 15개소 전통시장과 상점가 이용 확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적극 도모하고 있다.
 또한 이달 30일까지 물가안정 특별대책기간을 두고 농축수산물과 개인서비스요금, 생필품 등 32개 품목을 중점 관리하는 등 추석 명절을 앞두고 물가안정에 주력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는 영세상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도록 공직자와 유관기관 및 사회단체가 솔선수범해 온누리상품권으로 추석 선물과 제수용품을 구매하도록 권고하고 있다”며, “지역경제 위기가 지속되고 있는 만큼 많은 시민과 관광객들이 전통시장을 이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경주시는 이 날 구입한 장보기 물품 일부를 모두가 즐겁고 훈훈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이웃의 온정이 필요한 모자보호시설과 노인요양시설로 전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윤용찬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10월 20일은 ‘간의 날’ 건강 챙기..
농가소득 향상…살맛나는 부강 청도..
영천문화원, ‘어르신 공연단과 함..
자원봉사로 시작하는 행복한 영천만..
영천경찰서-다문화센터 협업 방문교..
포항제철소, 세계 최대 두께 슬라브..
영천시장기 족구대회 성황
영천시, 도시재생뉴딜사업 선도지역..
임산부의 날 기념행사 개최
경주시, 미니태양광 설치하고 전기..
최신뉴스
대구 50대 부부 폭행사건…관련자 ..  
‘재정 실기로 고용 악화’ 지적에..  
김종회 의원, 해경 무사안일주의 ..  
김규환 의원 “정부가 보고서 은폐..  
낚시어선 구명조끼 착용 의무화 이..  
최경환“융합교육원 설립 대책 시..  
월성 원전 6년 동안 고장 20건  
해경 체력검정 엉터리 드러나 총..  
‘맹탕’ 국감 여전…보완대책 강..  
경찰, 구급대원 치여 중상 입힌 20..  
경북경찰, 행락철 맞아 ‘교통싸이..  
“생활고 때문에”…5만원권 ‘위..  
대구상의, 새 회관 건립 의지 있나..  
4억 들여 만든 구미산단 화학물질..  
카카오 카플 서비스 반대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