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3-04 오후 09:49:0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예천
예천 곤충생태원, ‘곤충생태 디지털 테마파크’ 거듭난다
AR·VR 콘텐츠 접목…
“연중 생동감 있는 체험 가능”
조여은 기자 / 입력 : 2021년 01월 12일(화) 21:30

↑↑ 예천 곤충생태원 전경
ⓒ 대구광역일보
예천군 곤충생태원이 ‘곤충생태 디지털 테마파크’로 거듭난다.
12일 군에 따르면 한국콘텐츠진흥원의 ‘지역연계첨단CT 실증사업’ 공모에 선정돼 추진하는 이 사업은 국도비 67억5000만원 등 총 97억원이 투입된다.
살아 있는 곤충, 아름다운 자연환경 등 아날로그 관광 요소에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미디어아트 등 첨단 디지털 기술을 접목해 키네틱 미디어아트, 곤충탐험 AR·VR 곤충탐험 콘텐츠, 가상현실 곤충생태원 등을 선보인다.
특히 키네틱 미디어아트는 사업 핵심 콘텐츠로 기존 영상송출 방식 미디어아트가 아닌 영상 자체가 움직이는 동력에 의해 시각적 효과를 극대화하고, 관람객에게 압도적 시각 체험을 제공한다.
군은 곤충탐험 AR·VR 콘텐츠와 디지털 곤충사파리를 통해 우리나라에서 관찰할 수 없는 희귀 곤충과 해외 서식 곤충을 증강현실 속에서도 생동감있게 체험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가상현실 곤충생태원, 나만의 곤충 키우기 앱도 개발해 현실과 가상현실을 오가며 살아있는 곤충을 연중 즐기고 체험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올해 6월까지 시설장비 도입을 위한 실시 설계를 완료하고, 내년 12월까지 콘텐츠 구축과 시범운행 후 2023년부터 관람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한다.
온라인 예매와 무인 발권 시스템 구축, 무인 방역 기기 도입, 전자적 출입관리 등을 통해 코로나19 등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관람 환경도 구축할 예정이다.
김학동 예천군수는 “곤충생태원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이 살아있는 곤충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시설 보강은 물론 천혜의 자연 환경에 첨단 디지털 기술을 접목시켜 언택트 관광을 선도하는 명소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조여은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제5회 신통일세계 안착을 위한 100..
대구 남구, 고산골 공영텃밭 ‘조이..
포항시, 복합 문화예술체험 거점 조..
예천군, 7개 기관 협력 코로나 예방..
포항시 다문화가족 교류·소통공간 ..
“친구 만나는게 얼마나 좋은지 코..
영천, 국내 최초 로봇특성화대학 ..
‘대구형 배달 플랫폼’ 소상공인·..
경산시,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 90..
‘힐스테이트 대명 센트럴’ 본격 ..
최신뉴스
포항시 인구 바닥 찍고, 증가세 전..  
김병수 울릉군수, 국비 확보위한 ..  
청송군, 맞춤형 주거환경개선 지원..  
경주 나정해변 공영주차장…‘오토..  
영덕군, 국내 최대 친환경 에너지 ..  
계명문화대, K-Move스쿨 7년 연속 ..  
대구도시철도 기관사 감성안내방송..  
DGB금융그룹, 2021 DGB봉사단 통합..  
가스공사, 태국 GTP 사업 진출로 ..  
道, 위기아동 원스톱 통합복지서비..  
대구시 ‘남산100년 된장·간장 담..  
대구혁신도시 오픈랩, 융합의료 제..  
경북도, 철도·도로 신·증설 SOC ..  
봄소식 전하는 영진전문대 목련  
文대통령, 윤석열 사의 1시간여 만..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