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3-03 오후 09:39:1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오늘의 Hot
“암살 남자현 ‘영양생가’는 허구” 유일혈육 증언
남재근씨 증언 “생가 안동 송리”
이창재 기자 / 입력 : 2015년 08월 16일(일) 21:40

ⓒ 대구광역일보
“영화 암살의 실제모델(남자현지사)의 생가로 알려진 곳은 완전한 허구다”
영화 암살의 실제모델인 여성독립운동가 남자현지사의 생가를 둘러싼 논란에 대해 집안의 유일한 혈육인 남재근(84·안동시 용상동·사진)씨가 생생한 증언을 했다.
지난 13일 오후 기자와 만난 남씨는 “영양군 석보면에 조성된 남자현지사 생가는 한마디로 완전한 허구”라고 말했다.
남씨는 “남자현지사는 안동시 일직면 송리2리에서 출생해 자랐고 19세에 이웃마을인 일직 귀미리로 출가했다”며 “태어나고 자란 생가는 분명히 안동 송리인데 영양 석보에 생가를 지어서 역사적 사실이 왜곡되고 있다”고 말했다.
남재근씨는 남자현지사의 부친인 통정대부 남정한의 고손자뻘로 같은 마을에서 태어나 자란 가장 가까운 친척이자 현재 유일한 혈육이다. 남자현지사는 남씨에게 재종조모가 된다.
남지사의 시댁인 의성김씨 집안의 증언도 일치한다.
일직면 귀미리 김호변(88)씨는 “남자현열사는 송리에서 태어나 성장한 뒤 귀미의 김영주 선생에게 시집왔다”며 “안동향토지 등에도 영양 출생이라고 쓰여 있는데 틀린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남정한·남자현지사 부녀의 집안은 여러모로 핍박을 받았다.
남씨는 “단순히 안동이냐, 영양이냐가 중요하다는 게 아니라 역사적 인물에 대한 기초적 정보를 정확히 하면 좋겠다”며 “언론은 물론 학술지에서조차 출생지 설명이 오락가락해서야 되겠느냐”고 말했다.    

이창재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신라천년 경주 하늘에 쏘아 올린 희..
코로나19도 고개떨군 제7회 대구광..
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 연기
문화도시 영주만들기 시책 추진
상주 ‘국화꽃향기, 스무번째 이야..
경산 ‘평생학습 배움으로 온(on)’..
의성 기능성 쌀 ‘가바쌀’ 美 수출
고령군, 드림스타트 지역자원 후원 ..
예천, 제2논공단지 20필지 분양 완..
봉화군, 코로나 19 예방접종 준비 ..
최신뉴스
울릉군,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  
울진군, 경북권 최초 스마트복합쉼..  
포항형 뉴딜사업 담당공무원 온라..  
영양군, ‘농림관광국’ 신설 등 ..  
윤경희 군수, 행안부 방문 특별교..  
경주시 ‘안강 군 사격장 소음피해..  
건보 대구수성지사, “마음으로 듣..  
대구 남구, 고산골 공영텃밭 ‘조..  
대구·경북 이랜드 리테일 ‘만족..  
DGB금융, FIUM Lab 2기 수료 스타..  
포스코 포항 클린오션봉사단, 국민..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  
한국4-H본부 회장, 대구 방덕우 회..  
경북도, 농산물가공사업…민․..  
대구시, 중장년 일자리 창출지원 3..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